영스포츠 롤러스케이트 스피드 부츠 보급형 구입 후기

영스포츠 롤러스케이트 스피드 부츠 보급형 구입 후기

영스포츠 롤러스케이트 스피드 부츠 보급형 구입 후기

얼마 전부터 가족들과 함께 롤러스케이트장에 운동삼아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자주 다닐 생각을 하니 대여보다는 하나씩 맞추는 것이 좋을 것 같더라고요.

아이와 아내는 샌드폭스의 발목이 있는 농구화 스타일의 흰색 롤러스케이트를 구입해서 사주었구요.

저는 스피드 롤러스케이트를 탔던 경험으로 온라인 마켓에서 조립식으로 스피드 롤러스케이트를 만들었습니다.

프레임을 조금 고가로 하면서 신발과 바퀴를 보급형으로 구입을 했는데요.

신발은 십 만 원에서 약간 빠지는 수준의 가격을 자랑하는 영스포츠의 스피드 부츠 보급형을 구입했습니다.

색상이 여러가지 있던 것으로 알았는데 빨리 맞추고 타고 싶은 욕심에 재고가 있던 무난한 검은색으로 구매를 했네요.

 

보급형이지만 편안한 착용감

보급형이기때문에 신발이 조금 나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요.

현재는 조금 업그레이드 해서 신발을 교체한 상태지만 사용했던 기억으로는 발이 편안했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사용하는 신발보다도 더 부드러워서 발이 편했고 오래 타도 힘들지 않았습니다.

사이즈를 좀 큰 사이즈로 구매를 해서 발 사이즈에 맞는 다른 신발로 교체하면서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았다면 계속 사용했을 것 같네요.

디자인은 글쎄… 실용성은 최고!

디자인은 확실히 멋지지는 않습니다.

다른 색상을 선택했다면 얘기가 달라질 수 있겠지만, 검은 색은 확실히 무난 그 자체였습니다.

다만 검은 색이기때문에 어떤 색상의 바퀴에도 무난하게 어울린다는 장점은 있었습니다.

스피드 롤러스케이트를 타다 보면 멋드러진 사제 신발에 프레임을 장착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있는데요.

디자인적으로는 그런 신발들이 멋지겠지만, 안정적인 것은 역시 전용 슈즈가 아닐까 싶습니다.

기본적으로 발판이 프레임에 맞게 평평하게 되어 있어서 신발을 조립할 때 뒤틀림 현상이 없습니다.

롤딩을 할 때 안정적이고 신발의 뒤틀림 현상이 없어서 오래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하지만 아무래도 디자인과 가격면에서 사제 신발, 나이키 축구화 같은 걸 가공해서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선수용이면 몰라도 보급형의 경우는 가격면에서는 밀릴 것 같지 않네요.

오래 사용했던 건 아니고 한 달 정도 사용하다가 교체했기때문에 내구성의 정도는 정확하게 말씀 드릴 수 없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부드럽고 딱딱하지 않았기에 상위 버전 보다는 수명이 짧을 것 같다는 추측을 해보게 되네요.

개인적인 소견으로는 보급형이지만 훌륭한 신발이라는 생각입니다.

그럼 이상으로 후기를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본 포스팅은 지극히 개인적인 시각에서 작성되었기때문에 사람에 따라 시각에 따라 다르게 느끼실 수 있음을 밝힙니다. 개인이 구매해서 사용해 보고 감상을 올리는 것으로 홍보의 목적이나 후원 등의 이익관계가 없음도 밝힙니다. 또한 논쟁을 하거나 논란의 소지를 제공하고자 하는 의도도 없음을 밝힙니다. 순수한 개인 생각이며 참고 하시는 정도로만 읽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