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안녕하세요. 블로그 달과 바람입니다. 오늘은 새벽에 잠이깨서 잠깐 보정연습을 해봤습니다. 요즘 어떤 사진이 대중적으로 좋아하는 느낌일까하는 고민을 하고 있는데요. 예쁘게 보정을 한다는 가정하에는 역시 인물사진은 뽀샤시한 느낌을 선호한다는 것은 확실한 것 같습니다.

저는 대부분 사진의 후작업을 하는데 있어서 대단한 작품을 만들려고 하기보다는 블로그에 올릴 목적으로 후보정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처음에는 포토스케이프라는 프로그램으로 일괄보정을 하는 편이었고요. 지금은 사진의 양이 많아지다 보니 정리정돈 겸 공부 겸해서 라이트룸을 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오늘 인물보정을 조금 하다 보니 역시 좀 더 좋은 느낌의 효과는 포토샵을 이용해야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원본이미지입니다. jpg로 저장했던 사진이라 보정의 폭이 적은 편인데요. 어쩌다 보니 오늘 이 사진을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민속촌에 가서 큰 아이가 작은 아이를 찍겠다고 쪼그려 앉아 있는 장면을 찍은 샷인데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사진입니다. 작은 아이 표정도 좋고요.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라이트룸으로 보정한 결과물입니다. 큰 화면으론 크게 티가 나지 않는데 얼굴의 어두운 부분이 붉은 색이 많이 나더라고요. jpg파일이라 그런지 라이트룸의 한계인지 혹은 저의 역량부족인지 더 디테일한 색상보정은 하지 못했습니다.

방사형필터를 이용해서 화면 왼쪽 상단에서부터 빛이 들어 온 것 같은 느낌을 주어보았습니다. 같은 사진인데 뷰어로 봤을 때랑 포토스케이프 편집창에 띄웠을 때랑 다른 색감으로 느껴지는데 체크를 한 번 해봐야겠습니다.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뽀샤시 인물보정 연습하기 – 라이트룸, 포토샵

포토샵으로 보정한 결과물입니다. 같은 조건에서 포토샵으로 파일을 옮긴 후 플레어와 빛을 넣어 보았습니다. 라이트룸에서의 느낌도 좋지만 역시 포토샵 느낌이 좀 더 뽀샤시하고자 하는 목적에 부합하는 것 같네요.

결론은 라이트룸으로 기본적인 색감등을 만진 후 포토샵으로 옮겨 뽀샤시한 느낌을 주는 것으로 인물보정을 해야 할 것 같습니다. 물론 또 앞으로 후보정 연습을 자꾸하면서 취향이 달라지고 기술이 달라지면 다를 수 있겠지만요. 현재 저의 상태에선 이 방법이 최고 같네요.

한 가지 프로그램으로 처음부터 끝까지 다 해낸다면 좋겠지만 프로그램마다 특성이 있어서 일괄보정은 포토스케이프가 편하고, 사진관리와 보정은 라이트룸이 편하고, 좀 더 디테일하고 원하는대로 보정은 포토샵이 좋은 것 같네요. 앞으로도 인물사진 예쁘게 보정하기 연습을 많이 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럼 이상으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